LaserPointerWiki Ad.
초록색 광고문구를 클릭하면 해당 사이트로 이동합니다.
별지시기.kr LED TV 선명하게 포인팅되는 레이저포인터
산업용,연구용,공연예술용 등 각종 가시파장레이저 취급
LasetpoimterHolic 국내 최대 레이저포인터 동호회!
우리는 레이저 불빛에 미쳐있다!! LaserpointerHolic
'가볍게 즐기는 상황극 맛집' 아싸성민의 유튜브!
'가볍게 즐기는 상황극 맛집' 구독&좋아요는 필수!


140계열 다이오드의 여러가지 종류.

1 140계열 다이오드[편집]

140계열 다이오드는 가장 잘 알려진 M140이라는 단일 품목이 아닌, A140과 M140 두 품목으로 나뉘어진다.

A140과 M140 다이오드는 모두 카시오(Casio)사의 XJ-M140모델의 빔프로젝터(레이저 프로젝터)에 사용되는 핵심 광원을 구성하는 부품이며, 여러개의 140계열 다이오드가 한개의 어레이로 묶인 형태로 배열되어 있다. 이러한 묶음배치된 140레이저다이오드 어레이에서 하나씩 적출해내는 것이다.

M140은 A140에 비해 최대 광출력이 높으며, 이로인해 A140보다는 M140이 더 인기가 좋다.[1]

2 A140 다이오드[편집]

A140은 2000mW미민의 광 출력을 발휘한다. M140에 비해 광출력이 낮은만큼 다이오드 내부에 발광부로 전력을 공급하기위한 금선[2]의 가닥수가 6가닥[3] 이다. 이보다 더 높은 광출력을 발휘하는 M140의 금선은 8가닥으로 배선되어 있다.

3 M140 다이오드[편집]

M140은 최대 광출력이 2500mW급에 달할 정도로 높은 광출력을 발휘한다. 광출력이 높은만큼 A140보다 더 많은 에너지를 소비하며, 다이오드의 동작에 충분한 전원을 공급하기위해 내부 금선이 8가닥으로 배선되어있다.[4]

보통 140다이오드라고 하면 이 M140다이오드를 의미하는 경우가 많으며, 가격에 비해 출력이 아주 높으므로 버닝레이저 자작에 있어서 국민 다이오드이자 버닝다이오드의 대명사급으로 인기있는 다이오드중 하나이다.

4 140계열 다이오드의 구분[편집]

초창기 공개된 140다이오드는 M140그리고 A140이 섞인 형태로 적출되어졌다.

하지만 후기형 이후로 오로지 M140다이오드만 사용됨에 따라 더이상 A140은 적출되어지지 않게 되었고, 그로인해 A140은 더이상 찾아볼수 없고 오로지 M140만이 시중에 풀리고있다.

  • 초기형 140계열 다이오드(2010년도~)

= 짧은 오렌지색 절연 스페이서가 다이오드 Pin에 끼워져있음, M과 A 두종류의 140다이오드 섞여있음.

  • 중기형 140계열 다이오드(2012년도~)

= 긴 오렌지색 절연 스페이서가 다이오드 Pin에 끼워져있음, M과 A 두종류 140다이오드 섞여있음.

  • 후기형 140계열 다이오드(2015년도~)

= 긴 빨간색 절연스페이서가 다이오드 Pin에 끼워져있음, 어레이 모듈에 모든 다이오드가 M140으로 박혀있음, A140 다이오드는 이때부터 단종.

5 알려진 문제점과 Issue[편집]

원래 이 다이오드는 카시오(Casio)사의 XJ-M140빔프로젝터[5]에 들어가는 여러개의 140계열 다이오드가 배열되어있는 어레이 다이오드 모듈이라는 부품에서 적출되는 것이다.

결과적으로 이 다이오드를 적출하기위한 어레이 다이오드 모듈은 반드시 XJ-M140 DLP를 분해해야만 얻을수있다는 의미이며, 레이저다이오드 얻어내려고 멀쩡한 빔프로젝터를 분해하지는 않을것이라걸 감안할때 시중에 돌아다니는 140계열 다이오드는 모두 신품이 아니라는 뜻이 된다!!

레이저다이오드는 LED보다 수명이 더 짧다고 알려져있는데, 빔프로젝터는 한번 켤때 몇시간단위 이상씩 가동된다는 기기 특성을 고려한다면 140계열 중고 다이오드의 수명과 퍼포먼스에 대한 위험성은 충분히 고려해야할 문제점이라 볼 수 있다.

물론 이에대한 반론도 있다.

레이저다이오드 수명이 얼마 남지 않았다 하더라도 한번 동작시 기껏해야 몇분가량만 불을 켜는 레이저포인터 특성상 동작시간을 몇시간조차도 채우기 힘들기때문에 사실상 다이오드 수명을 고려할것은 못된다는 의견.

이 의견도 전혀 일리가 없는건 아닌데, 실제로 몇년간 사용한 레이저포인터조차도 레이저다이오드의 누적 동작시간은 기껏해야 천시간이나 될까말까한 수준이다.[6]

뿐만아니라, 거의 10여년간 사용한 DPSS방식 그린레이저포인터조차도 멀쩡히 잘 동작한다는것과[7] 몇년전 140계열 다이오드로 자작한 레이저포인터가 여전히 쌩쌩하다는걸 감안할 때 수명에 대한 Issue는 참고적으로만 알아두면 도움이 되는 정보라고 생각하면 될듯.

6 각주

  1. 애시당초 140계열은 광출력이 1000mW이상 확보되는 버닝계열 출력에 해당하므로 같은 가격과 비슷한 퍼포먼스라면 당연히 조금이나마 더 높은 광출력을 확보할수있는 제품이 더 인기가 높을수밖에 없다. 심지어 A140과 M140의 가격차이도 몇만원씩 차이나는게 아닌지라, A140살 돈이면 차라리 몇천원~돈만원 더 보태더라도 M140을 구입하는게 이득이라는 생각.
  2. 반도체의 핵심 동작부와 전원을 끌어오는 Pin을 연결하기 위해 금(Ag)으로 된 특수 전선으로 배선한다.
  3. +극 3가닥, -극 3가닥. 합해서 6가닥
  4. A140은 M140에 비해 최대 광출력이 낮은만큼 에너지소비가 더 적으므로 전력 공급하는 금선이 6가닥 배선되어 있다.
  5. 정확히 말하자면 DLP, Digital Laser Projector이다. 빔프로젝터는 빔을 쏘는 광원을 UHP방전램프 또는 LED를 사용하지만 DLP는 레이저 프로젝터로써 레이저 광원을 빔 광원으로 사용한다.
  6. 한번 불을 켜고 포인팅하고 끄는게 레이저포인터인데, 이때 가동시간은 보통 몇 초~ 길어봐야 몇십초이다.
  7. 물론 이 그린레이저는 GCR시리즈라는 고가의 고급 부품이 다량 투입된 고품질 그린레이저로써 한동안 레이저포인터라는 취미에 돋보적 존재였음을 염두해둘것.